제목 없음

 

홈으로  |  니오베소개 | 중국어ㅣ  즐겨찾기  |  관리자

 

 

 

 

 

 

 

하악골(아래턱)의 과성장으로 진단된 경우에는 하악골을 짧게 하는 양측성 시상골 절단술을 적용하며, 상악골(위턱)의 열성장이 동반된 경우에는 상악골 수평절단술로 상악골을 전방으로 이동시킵니다. 상악골의 부조화가 심한 경우에는 상악골과 하악골을 모두 수술하는 양악수술을 시행합니다.

또한, 턱끝성형술을 적용하여 턱 끝 부위를 전후, 상하, 좌우로 이동시켜 심미적인 아래턱의 윤곽을 형성할 수 있습니다.  

하악골 자체의 길이는 정상이고 치아를 포함한 치조골의 후방이동만을 원하는 경우에는 치근단 골 절단술을 통하여 효과적인 수술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턱교정수술

수술을 병행한다고 하여도 턱뼈를 무한정 전후, 상하로 이동시킬 수는 없습니다. 해부학적인 골 구조물과 연조직이 수술을 통한 턱뼈의 이동에 제한을 주며, 치아를 지지하는 치조골을 이동함에 있어서도 혈액공급이 가능한 범위 내에서 이루어져야 합니다.

턱뼈의 전후방적인 부조화나 수직적인 부조화 또는 횡적인 부조화가 심한 환자라면 위턱과 아래턱 모두를 수술하는 양악수술을 계획하여야 양호한 결과와 수술 후 안정성을 얻을 수 있습니다.

또한, 턱뼈의 이동에 따른 연조직의 변화도 예측되어야 하며 필요하면 이차적인 연조직의 수술도 고려될 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주걱턱 환자에서 아래턱이 후방으로 이동되었을 경우에 턱과 목이 이루는 각도와 위턱이 전방으로 이동되었을 때 윗입술과 코가 이루는 각도의 변화로 인한 심미적인 문제가 수반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제목 없음